한국철도 부산경남본부, 코로나19 혈액수급난에 긴급 헌혈 지원

크게작게

UWNEWS 2020-02-17

 

[울산여성신문 김아름 수습기자] 한국철도 부산경남본부(전찬호 본부장) 사회봉사단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코로나19)에 따른 혈액 수급난 해소를 위해 17일 부산역 광장에서 헌혈행사를 가졌다.

 

 코로나19 여파로 단체 헌혈이 잇따라 취소되어 국가 혈액수급에 큰 차질을 겪음에 따라, 부산경남본부 직원들과 고객 모두 참여할 수 있는 헌혈행사를 마련하여 긴급 혈액 지원에 나섰다.

 

 한국철도 부산경남본부는 헌혈 문화 확산을 위해 부산역·마산역 광장에서 주기적인 헌혈행사를 가질 예정이며, 기부받은 헌혈증은 소아암 및 저소득층 환우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전찬호 부산경남본부장은 “이번 헌혈 행사가 국가의 혈액 수급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움츠러든 지역사회 분위기 쇄신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 2020-02-1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울산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