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상고, 야외학습장(맨발 지압길, 다목적구장 등) 조성

크게작게

UWNEWS 2020-02-11

 

[울산여성신문 김아름 수습기자] 울산 울주군 천상고등학교(교장 강해숙)는 방치되어 있던 연못부지에 맨발 지압길, 다목적구장, 텃밭 등의 학생들을 위한 야외 학습장을 조성했다고 7일 밝혔다.

 

  천상고등학교는 2017년 개교 시 운동장 북쪽에 친환경 연못을 조성하였으나, 연못에 물이 고이지 않아 잡초만 무성하게 자라 그동안 연못이 흉물로 남아있었다. 이를 안타깝게 생각한 교직원과 학교운영위원들은 지난해 7월부터 머리를 맞대어 야외 연못을 활용할 방안을 찾았고, 그 자리에 맨발 지압길, 다목적구장, 텃밭 등을 조성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이번 겨울방학 때 지난해 연말 교육청에서 배부한 재량사업비로 연못 부지에 맨발 지압길(길이 60m), 다목적구장(농구, 배구, 족구), 텃밭을 조성했다.  

 

  강해숙 교장은 “2020학년도 1학년에 10학급 324명이 입학할 예정으로 현재 사용 중인 체육장(운동장, 강당)이 비좁아 걱정하던 중에 연못 부지를 활용하여 다양한 체육활동 시설을 조성하여 교육환경을 개선할 수 있었다.  학생들이 건강권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20-02-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울산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