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들 식사 거르지 마세요.

크게작게

UWNEWS 2020-02-10

 

[울산여성신문 김아름 수습기자] 울산 중구 병영1동이 지역 내 저소득 어르신들의 건강을 챙기기 위해 밑반찬을 지원한다.

 

병영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장길영)는 10일부터 오는 9월 2일까지 지역 내 독거노인 10명에게 매주 1차례 밑반찬을 지원하는 '독거노인 반찬 지원사업'을 진행한다.

 

이번 사업은 지역 내 독거 어르신들에게 반찬을 지원함으로써 건강한 식생활을 도모하고, 안부와 불편사항을 확인함으로써 필요한 도움을 연계하거나 고독사를 방지하기 위해 추진됐다.

 

병영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이 사업을 당초 지역 내 매월 수익금 중 3만원 이상을 기부하는 착한가게 기탁금 190만원을 활용해 15주 동안 추진하려 했으나 병영청년회가 200만원을 지정기탁함에 따라 30주 동안 진행하게 됐다.

 

반찬제조와 배달은 지역 내 자활기업인 해피반찬이 담당해 나물과 김치, 어묵볶음 등의 밑반찬을 월 3차례 정도 실시하게 된다.  

 

매월 1번 정도는 병영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회원들이 직접 보양식인 곰탕이나 고기, 과일 등을 구매해 직접 만들어 대상 어르신 댁에 방문 배달하고 어르신들의 안부를 살핀다.

 

사업 추진 첫 날인 10일에는 병영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회원들이 지역 내 착한가게에서 구입한 곰탕과 계절 과일을 마련해 배달하고 안부를 확인했다.

 

현재 병영1동 내 착한가게는 모두 16개소로, 지난달까지 835만원 상당을 모아 이번 사업 등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지원하는 사업에 활용해 왔다.

 

병영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장길영 민간위원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지역 내 홀로 지내는 어르신들이 건강한 식생활을 즐길 수 있길 희망한다"라며 "지정기탁을 통해 더 오랜 기간 어르신들에게 반찬을 지원할 수 있게 해준 병영청년회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이 결식예방을 위한 사업을 꾸준히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 2020-02-1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울산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